KT, 와이브로 공짜넷북 구매시 보조금 최대579,800원 지원

보조금 "579,800원"에 여러가지 할인혜택까지 이동통신사의 보조금을 등에 업고 공짜로 둔갑한 넷북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통신 서비스 약정 계약을 하면 소위 말하는 공짜폰과 마찬가지로 넷북도 공짜로 받을 수 있는 것이다.

공짜넷북 대상으로 삼보 HS102에서 삼성의 신형 모델 N120, LG의 X130, 삼보 HS100, 삼보 HS102,삼보 HS103,  에이서 D532(에그결합상품)으로 총 6종류로 와이브로의 50G요금제 (월 27,000원)에 가입하면 최대 36개월 동안 최대 57만9천원의 단말 할부금을 지원받게 되며 KT의 보조금까지 지원받게 되면 사실상 넷북을 공짜로 받게 되는셈이다.

이번 공짜 넷북 프로모션의 경우 그동안 넷북을 언제 살지 고민해왔던 고객이라면 넷북을 구입하기엔 최대의 찬스라는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KT는 공짜 프로모션을 진행하지만 물량이 모자른 경우 프로모션이 조기 종료될 수 있으므로 넷북구매를 망설였던 고객은 이번 기회에 공짜 프로모션을 통하여 구입할것을 추천한다.

하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기존에 와이브로서비스에 먼저 가입한 고객들의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공짜넷북 프로모션을 진행하기 이전에 와이브로 서비스만 가입한 고객들은 "우리는 넷북도 따로사고 와이브로 서비스도 가입해서 1달마다 같은 서비스 비용을 납부하는데 공짜넷북 프로모션의 경우 넷북까지 덤으로 받고 우리는 와이브로만 사용한다, 형편성이 없다"고 불만을 나타내지만 KT입장에서는 와이브로 활성화를 위해 진행하는 공짜넷북 이벤트라 방법이 없다는 설명이다.




한편 지난 공짜넷북의 경우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받아 와이브로 넷북이 넷북 판매상품의 50%이상을 점유하여 넷북 시장을 압도하면서 삼성,엘지,에이서,삼보등이 공짜넷북 프로모션에 가세한다.

공짜넷북 구입 및 서비스 가입은 SHOW 와이브로 홈페이지(
http://shownetbookevent.com ) 및 테크노마트 등 집단상가의 와이브로 전문 판매점과 SHOW 와이브로 공식 대리점에서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