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마제2 컨버터블 키보드를 구입해서 사용한지 반년 정도 되었는데요.

아래와 같은 현상이 반복되어 아이오매니아 측에 as를 맡겼는데도 해결이 되지 않아

키보드매니아 분들의 의견을 여쭙고자 합니다.


1. usb로 연결시 시프트키가 간헐적으로 입력되지 않음.
 - 시프트키 누른 상태에서 키보드상 "ㅅ"키를 누르면
   "ㅆ"이 입력되어야 하는데 최초 한번은 "ㅆ"이 입력되고
   그 뒤로 "ㅅ"가 입력됨.
 - 키보드에서 손을 완전히 떼었다가 시프트키+"ㅅ"키를
   순차적으로 누르는 동작을 반복하면 "ㅆ"가 입력되어야 하지만
   "ㅅ" 또는 "ㅆ" 가 불규칙적으로 입력됨.


2. 블루투스로 연결시 간헐적으로 키가 연속입력됨.
   (예 : "크림치즈"라고 타이핑 중 "크림ㅊㅊㅊㅊㅊㅊㅊ" 라고 입력됨)
  
3. 블루투스, usb 사용시 모두 키를 누르고 있어도 해당 키가 연속 입력되지 않음.
   (예 : 백스페이스 키를 누르고 있어도 최초 한번만 입력되고 연속 입력되지 않음)
  
4. 블루투스 최초 리셋후 1번 기기를 추가하고
   다시 페어링 모드 진입을 통해 2번 기기를 등록하려고 할때
   등록하려는 2번기기에서 키보드가 블루투스 기기로 잡히지 않음.
   이때 다시 리셋버튼을 눌러야 블루투스 기기로 잡힘.


--------------------------------


우선 해당 현상은 제가 일하는 직장 노트북에서만 발생하는 문제입니다.

확인해보니 주위에 있는 동료들 노트북에서도 동일한 현상이 발생하더군요.


저는 공공기관에서 개발자로 일하고 있으며 각 PC에는 키보드 보안 등의

보안모듈이 깔려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대부분의 공공기간에 설치되어 있는 것이기 때문에

특수한 환경이라기보다 어느 정도 범용적인 환경에 속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비슷한 시기에 구입한 레오폴드 fc900r 제품을 사용할때는 아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아이오매니아측에서는 특수한 환경이기 때문에 더이상 해줄 수 있는 것이 없다고 하더군요..

제 상식선에서는 우선 구입한지 1년도 안된 제품 as를 맡기는데

보내는 배송비를 소비자가 부담하는 것이 좀 이해가 안되구요..

공공기관의 환경을 특수한 환경이라고 하는 것도 이해가 안됩니다.

오히려 범용적인 환경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범용적인 환경에서 발생되는 문제는 더이상 어떻게 해줄 수 없다고 단정짓는 것이 아니라

그에 맞는 처리를 당연히 해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특수한 환경이든 아니든 비슷한 시기에 함께 구입한 다른 키보드에서는 문제가 발생하지 않으니까요..

그런데 아이오매니아 측에서는 더이상 해 줄수 있는 것이 없다는 말만 반복하더군요.


이거 어떻게 처리 해야 하나요?

혹시 비슷한 문제 겪으셨던 분들 계시면 조언 부탁드립니다.

적은 돈도 아니고 소비자보호원 접수도 생각 중입니다.